Hyundai Motor Company that launched Blue Link 3.0 app in the U.S., will strengthen smart service

Yang Jong-seok Nov 17, 2014

Hyundai Motor Company released ‘Blue Link 3.0,’ a telematics application with improved smart functions including remote vehicle startup, air conditioning control and departure time information through a link with schedule function, in the U.S. market. Blue Link 3.0 provides Genesis drivers in the U.S. with diverse convenience functions through a link with smart phones. Hyundai Motor Company plans to increase consumer satisfaction by strengthening vehicle IT service

Hyundai Motor Company recently launched ‘Blue Link 3.0’ mobile app with improved service functions to provide driving information, such as departure time, in the U.S. market.

Blue Link 3.0 is characterized with an improvement of the existing remote control function through a link with smart phones targeting the New Genesis drivers. Blue Link 3.0 users can not only turn on and off the engine including engine timer remotely, but also control air conditioning system linked with the external environment, such as temperature, using their smart phones. In addition, Blue Link 3.0 informs the optimal departure time through a link with time and location information saved in smart phone scheduler. At the same time, it enables users to set destinations in their navigation system in advance.

Blue Link 3.0 app is optimized to the New Genesis users. As Hyundai Motor Company is putting efforts into the New Genesis in order to target the U.S. premium sedan market, it improved quality of the smart phone linked service concurrently, according to an analysis.

“We launched the new mobile app ‘Blue Link 3.0’ in order to provide the New Generis drivers with improved convenience functions, such as the remote vehicle control,” said a Hyundai Motor Company insider. “We do not have a plan to release in Korea as of now.”

The frequency of remote vehicle control function usage by U.S. consumers using Blue Link app is displaying a trend of gradual increase. “The number of cases where U.S. consumers are remotely controlling their vehicles through Blue Link service adds up to around three million a year,” said an insider of Hyundai Motor Company’s U.S. office. “This is the background to Hyundai Motor Company’s decision to further strengthen the remote controlling function using smart phones.”

Yang Jong-seok | jsyang@etnews.com

현대차, `블루링크 3.0` 앱 미국 론칭…스마트 서비스 강화

현대자동차가 차량 원격시동 및 공조제어는 물론이고 일정과 연동한 출발시간 안내 등 스마트 기능을 강화한 텔레매틱스 애플리케이션(앱) ‘블루링크 3.0’을 미국시장에 내놨다. 블루링크 3.0은 현지 제네시스 운전자를 대상으로 스마트폰과 연동한 다양한 편의 기능을 제공한다. 현대차는 차량 IT서비스 강화로 소비자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출발시간 안내 등 운전자 정보 제공 서비스 기능을 강화한 ‘블루링크 3.0’ 모바일 앱을 최근 미국 시장에 론칭했다.

블루링크 3.0은 신형 제네시스 운전자를 대상으로 기존의 스마트폰 연동 원격제어 기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엔진 타이머를 포함한 원격 시동과 꺼짐은 물론이고 기온 등 외부 환경에 연동한 공조시스템을 스마트폰으로 제어할 수 있다. 또 스마트폰 일정의 시간 및 장소 정보와 연동해 최적의 출발 시간을 알려주고, 내비게이션 목적지를 사전에 설정할 수도 있다.

이번에 출시된 블루링크 3.0 앱은 신형 제네시스 사용자에게 최적화됐다. 현대차가 미국 고급 세단 시장 공략을 위해 신형 제네시스에 공을 들이고 있는 만큼 스마트폰 연계 서비스도 함께 고급화한 것으로 풀이된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신형 제네시스 운전자들의 차량 원격제어 등 사용 편의성을 향상하기 위해 새로운 모바일 앱 블루링크 3.0을 론칭한 것”이라며 “아직 국내 출시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한편 블루링크 앱을 이용한 미국 소비자들의 차량 원격제어 이용 빈도는 갈수록 늘어나는 추세다. 현대차 미국법인 관계자는 “미국 소비자들이 블루링크 서비스를 통해 차량을 원격제어하는 횟수는 연간 300만건에 달한다”며 “현대차가 스마트폰을 이용한 원격제어 기능을 더욱 강화하는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양종석기자 | jsyang@etnews.com

Hyundai Motor Company that launched Blue Link 3.0 app in the U.S., will strengthen smart service

Interpretation & Translation_Service Center

Refund Help Cen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