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netCommunicationComputingPolicyElectronicsDevice & SemiconductorEntertainment

Search

DMB,LCD,Samsung


ETNews

TOP

Home > Entertainment > Article  

Cable TV Industry Kicks off Pilot UHD Broadcasts

2013/07/18 By Song Hye-young

The world’s first pilot UHD broadcasts have kicked off. The KCTA (Korea Cable Television & Telecommunications Associations) on Wednesday opened pilot channels for UHD broadcasts, provided by five multiple system operators (MSO). The opening of pilot channels for UHD broadcasts came six months earlier than the initial plan and approximately a year earlier than the Japanese industry.

The KCTA held the “Cable UHD Pilot Broadcast Switch-on” Event in Seoul on Wednesday to announce the start of pilot UHD broadcasts.

Accordingly, the participating five MSOs open their own channels for UHD broadcasts and offer UHD broadcasts to six households in each of the cable TV service areas.

The domestic cable TV industry initially planned to begin pilot UHD broadcasts early next year, but decided to advance the pilot run date by 6 months with a view to commercializing UHD broadcasts at an earlier date. As a result, the commercialization of UHD broadcasts will be advanced from 2015 to 2014.

To that end, the cable TV industry plans to invest a total of KRW 720 billion by 2017 with KRW 50 billion for this year and KRW 160 billion for next year.


케이블TV 세계 첫 초고선명 시범방송 막 올라

“세계 최초 초고선명(UHD) 첫 시청자가 된 것을 축하드립니다. 요즘 같은 날씨에 북극 알래스카 얼음을 방송해 만져볼 수 있게 하고 싶네요. UHD 상용화를 위해 정부와 케이블사업자가 협력해 노력하겠습니다.”(최문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입체감이 느껴지는 고선명 UHD 방송을 보니 우리집 거실이 아이맥스 영화관이 된 기분입니다.”(부산 해운대구 김순남씨)

세계 최초 UHD 시범방송의 막이 올랐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17일 당초 계획보다 6개월가량 앞당겨 5대 복수종합유선방송사업자(MSO)가 참여하는 UHD 시범방송 전용채널을 개설했다. 일본보다 1년 정도 이른 것이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이날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케이블 UHD 시범방송 스위치 온(Switch-On)` 행사를 개최하고 UHD TV의 시범방송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시범방송은 5개 MSO가 UHD 전용채널을 개설하고 각 케이블 권역별 6개의 시범가구에 서비스를 공급하는 형태로 LG전자가 현재 개발 중인 케이블 내장형 UHD TV 단말기를 시범사업에 지원했다.

케이블TV 업계는 당초 내년 초에 시범방송을 개시할 계획이었지만 조기 상용화를 위해 일정을 6개월가량 앞당겼다. 이에 따라 당초 2015년으로 예정된 상용화 일정도 내년으로 앞당겨질 것으로 보인다.

이를 위해 케이블 업계는 올해 500억원, 내년 1600억원 등 2017년까지 총 7200억원을 UHD 방송 인프라 구축에 투자할 계획이다. 2017년까지 총 6400억원을 UHD 방송시설에 투자하고 2016년까지 콘텐츠 수급에 800억여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이에 앞서 케이블 업계는 디지털케이블 주문형비디오(VoD) 제공사인 홈초이스와 `UHD 전용채널 운영 및 VoD 공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콘텐츠는 다큐멘터리와 국내 메이저 배급사 UHD 영화를 먼저 수급한다. UHD 방송 상용화가 시작되는 2014년도부터는 영화, 다큐, 드라마, 스포츠까지 콘텐츠를 늘릴 예정이다.

최문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은 “케이블 UHD 시범방송은 UHD 방송 시청 시대를 여는 본격적인 신호탄으로 우리나라가 HD에 이어 세계 UHD 방송을 선도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정부는 UHD 콘텐츠 제작, 기술개발 및 표준화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휘부 케이블TV협회장은 “세계적인 흐름이 된 UHD 방송사업을 우리나라가 선도하기 위해서는 UHD 방송에 적합한 케이블사업자들이 이를 위한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며 “플랫폼, 네트워크, 콘텐츠까지 마련해 UHD 강국으로 발전해나가는 데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ETRI 산업전략연구부는 UHD 세계 시장 유통규모를 올해 30억달러(3조3500억원)에서 내년에는 3배 증가한 92억달러(10조원), 2020년에는 235억달러(26조원)를 넘을 것으로 전망했다.
송혜영기자 hybrid@etnews.com




·

[Issue analysis] Large corpor...

·

The Ministry of Science, ICT ...

·

LG Display becomes the first ...

·

Samsung favors low-end smartp...

·

The topic of the display indu...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About Us

Copyright© ELECTRONIC TIMES INTER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