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netCommunicationComputingPolicyElectronicsDevice & SemiconductorEntertainment

Search

DMB,LCD,Samsung


ETNews

TOP

Home > Electronics > Article  

[IFA 2013] Samsung’s smart pad + contents service ‘sold out’ in Germany

2013/09/09 By Kim Joon-bae

Photo
All 20,000 units of Samsung Electronics’ Smart Pad were sold in Germany over a short period of time thanks to the monthly plan service to provide news and other contents. This was confirmed as the Vodafone Germany CEO Jens Schulte ? Bockum met with Samsung Electronics CEO Shin Jong-gyun.

On the 6th (local time), CEO Jens Schulte ? Bockum said so as he introduced the contents service of Galaxy Tab to Samsung Electronics CEO Shin visiting the Vodafone booth at the IFA 2013. The contents service includes news, video clips and music. Customers can access the services by paying EUR 49 (approx. KRW 70,000) for the smart pad machine and EUR 20 monthly over 24 months. To this, CEO Shin said expressing a high level of interest in the service, “This is the trend.” CEO Jens Schulte ? Bockum explained that almost half the products sold in smart pad stores in Germany are Samsung products.

Prior to this meeting, CEO Shin met with the press and expressed confidence about the company’s success. “Over 10 million Galaxy Note 3 will be sold.” CEO Shin added, “Galaxy Note 1 and Galaxy Note 2 were sold for a total of over 38 million. We believe Galaxy Note 3 will outdo its predecessors.” Regarding the high price of Galaxy Gear, which is to be sold at $299, CEO Shin commented that the price is appropriate. “It provides a lot of functions.”

Kim Joon-bae | joon@etnews.com

[IFA 2013]독일 시장서 삼성 스마트패드+콘텐츠 제공서비스, `Sold out`

사진 <6일 개막한 `IFA 2013`에서 보다폰 부스를 방문한 신종균 삼성전자 사장(왼쪽)이 옌스 슐테-보쿰 독일 보다폰 사장(오른쪽)에게 귓속말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스마트패드가 뉴스 등 콘텐츠 월정액 제공 서비스로 독일에서 단기간에 2만대 모두를 판매했다. 이 같은 사실은 옌스 슐테-보쿰 독일 보다폰 사장이 신종균 삼성전자 사장과의 만남에서 확인됐다.

6일(현지시각) IFA 2013에서 옌스 사장은 보다폰 부스를 찾은 신종균 사장에게 갤럭시탭 콘텐츠 제공서비스를 소개하며 이같이 말했다. 서비스는 뉴스와 비디오·음악 등을 제공한다. 고객은 스마트패드 기계값으로 49유로(약 7만원)를 내고 24개월 동안 매달 20유로를 내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옌스 사장의 이 같은 발언에 신종균 사장은 “그것이 트렌드”라며 서비스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옌스 사장은 독일에서 스마트패드를 판매하는 매장에 가보면 절반이 삼성전자 제품이라고 전했다.

한편 신 사장은 앞서 기자단과 만나 “갤럭시노트3가 1000만대 이상 팔릴 것”이라며 성공 자신감을 보였다. 신 사장은 “갤럭시노트1과 노트2가 합쳐서 3800만대 이상 팔렸는데 노트3는 더 잘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299달러에 판매 예정인 갤럭시기어의 높은 가격에 대해서는 “기능이 많지 않느냐”며 가격은 적정하다고 답했다.

김준배기자 | joon@etnews.com




·

[IFA 2013] Samsung’s smart pa...

·

SK Telecom says “LTE voice ca...

·

[IFA 2013] LG Electronics acc...

·

[IFA 2013] Asia occupied the ...

·

[IFA2013] LG Electronics show...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About Us

Copyright© ELECTRONIC TIMES INTER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