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netCommunicationComputingPolicyElectronicsDevice & SemiconductorEntertainment

Search

DMB,LCD,Samsung


ETNews

TOP

Home > Electronics > Article  

LG Sold More than 5 Million LTE Smartphones at Home

2013/04/11 By Kwon Geon-ho

LG Electronics (represented by Goo Bon-joon) said on April 10th that its LTE Smartphone sales surpassed 5 million units in terms of the supply to the local telecommunications companies.

Such great sales were made only 18 months after it launched its LTE Smartphone of ‘Optimus LTE’ in October, 2011, selling one terminal every ten seconds. The local electronics goods maker analyzes its four differentiated competitive factors including display, user experience (UX), design and LTE technology have led such popularity.

Getting out of a simple and passive A/S support system, the company has established a ‘Value Pack Upgrade’ system, which is assessed to be the best A/S support system, to meet the needs of its customers.

The patent competitiveness of LTE has also increased the reliability of its Smartphone. A US patent consulting firm of TechIPm and an investment bank of Jeffrey & Co. have evaluated that LG Electronics ranks the top in the number of patents and the patent values.

The Smartphone maker has led the popularization of LTE by releasing its ‘Optimus LTE’ followed by ‘Optimus LTE Tag’, ‘Optimus View’, ‘Optimus LTE II’, ‘Optimus G’, ‘Optimus View II’, ‘Optimus G Pro’ and ‘Optimus LTE III’ to the local market. The company is planning to expand the product range for its customers by introducing new ‘G series’ and ‘View series’ and by adding a diffusion line.

LG전자, LTE 스마트폰 국내판매 500만대 돌파

LG전자(대표 구본준)는 롱텀에벌루션(LTE) 스마트폰 국내 판매량이 통신사 공급 기준으로 500만대를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2011년 10월 첫 LTE 스마트폰 `옵티머스 LTE` 출시 후 18개월 만에 이룬 성과로 10초에 1대씩 팔았다. LG전자는 디스플레이, 감성 사용자경험(UX), 디자인, LTE 기술력 등 4대 차별화 경쟁력이 인기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업계 최고 수준의 사후지원도 판매호조를 견인했다는 평가다. LG전자만의 `밸류팩 업그레이드`는 운용체계(OS) 업그레이드 중심의 단편적이고 수동적인 사후지원에서 탈피, 경쟁력있는 UX까지 적극적으로 탑재하며 고객만족을 이끌어냈다.

LTE 특허 경쟁력도 스마트폰 신뢰도를 높였다. 미국 특허전문 컨설팅기업 테크IPM, 투자은행 제프리엔코 등은 LTE 특허 수, 특허가치에서 LG전자가 가장 앞서 있다고 평가했다.

LG전자는 첫 LTE 스마트폰 옵티머스 LTE에 이어 `옵티머스 LTE 태그` `옵티머스 뷰` `옵티머스 LTEⅡ` `옵티머스G` `옵티머스 뷰Ⅱ` `옵티머스G 프로` `옵티머스 LTEⅢ` 등을 차례로 출시하며 LTE 대중화를 이끌어왔다. 올해는 `G시리즈` `뷰 시리즈`외에 보급형 라인업을 추가해 고객 선택 폭을 넓힐 계획이다.

박종석 LG전자 MC사업본부장은 “디스플레이, 감성 UX, 디자인, LTE 기술력 등을 중심으로 LG전자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m
※ LG전자 LTE 스마트폰 출시일
- 옵티머스 LTE : 2011년 10월
- 옵티머스 LTE 태그 : 2012년 2월
- 옵티머스 뷰 : 2012년 3월
- 옵티머스 LTEⅡ : 2012년 5월
- 옵티머스 G : 2012년 9월
- 옵티머스 뷰Ⅱ : 2012년 9월
- 옵티머스 G Pro : 2013년 2월
- 옵티머스 LTEⅢ : 2013년 3월




·

[Issue Analysis] Innovative s...

·

Samsung to hold the first con...

·

13 mega pixels are old?…Samsu...

·

Apple design patents losing p...

·

LGD mulling whether to invest...

Privacy Policy  |  Terms of Use  |  About Us

Copyright© ELECTRONIC TIMES INTERNET. All Rights Reserved.